서경배 아모레 회장, 차녀·사위에 10만주씩 증여…"63억 규모"
상태바
서경배 아모레 회장, 차녀·사위에 10만주씩 증여…"63억 규모"
  • abc경제
  • 승인 2021.02.08 23: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News1

서경배 아모레퍼시픽그룹 회장이 둘째딸과 사위에게 아모레퍼시픽그룹 보통주를 증여했다.

8일 금융감독원 전자공시시스템에 따르면 서 회장은 둘째딸 호정씨와 큰 사위 홍정환 보광창업투자 투자심사총괄에게 아모레퍼시픽그룹의 보통주 10만주를 각각 증여했다.

이는 아모레G의 이날 종가 기준 63억2000만원에 해당하는 규모다.

이날 증여로 보통주 기준 서 회장의 지분율은 53.9%에서 53.66%로 줄었고 호정양과 홍 총괄은 각 0.12%의 지분율을 가지게 됐다.

서씨와 홍 총괄이 지주사 아모레퍼시픽그룹 지분을 보유하는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이와함께 서 회장의 누나 송숙씨는 지난달 26일과 27일 이틀에 걸쳐 보유한 아모레퍼시픽 주식 700주를 장내 매도했다고 아모레퍼시픽이 이날 공시했다.

한편 홍 총괄은 지난해 10월 서 회장의 장녀 민정양과 결혼했다.

한편, 서 회장의 누나인 서송숙 씨는 지난달 26일과 27일 이틀에 걸쳐 보유한 아모레퍼시픽(090430) 주식 700주를 장내 매도했다고 아모레퍼시픽이 이날 공시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