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세계, 제주소주 접고 야구장 맥주 '렛츠 프레쉬 투데이' 출시
상태바
신세계, 제주소주 접고 야구장 맥주 '렛츠 프레쉬 투데이' 출시
  • abc경제
  • 승인 2021.03.05 01: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난 2017년 서울 중구 신세계백화점 본점 지하 마트에 신세계그룹이 새롭게 선보이는 '푸른밤' 소주가 진열되어 있다. © News1 성동훈 기자

신세계그룹이 지난 2016년 인수한 제주소주를 정리한다. 정용진 부회장이 주도한 소주사업에서 5년만에 철수하는 것이다.

4일 신세계와 업계 등에 따르면 이마트 자회사인 제주소주는 전날(3일) 임직원 설명회를 열고 사업 철수 이유와 이후 처리 절차 등을 설명했다. 제주소주 직원들은 개별 면담을 통해 향후 이마트나 와인수입업체 신세계앨앤비(L&B)로 소속을 옮길 예정이다. 제주소주는 생산을 중단했다.

신세계그룹 관계자는 "지난해부터 모든 가능성을 열어두고 제주소주 사업과 관련한 여러가지 방안을 검토했다"면서 "수익성과 효율성을 고려해 사업 중단을 결정하게 됐다"고 말했다.

앞서 신세계그룹은 지난 2016년 제주소주(인수 전 제주 올레소주)를 190억원에 인수했다. '푸른밤' 소주는 한때 '정용진 소주'로 각광을 받았으나 전체 소주시장에선 기대 이하의 점유율에 머물렀다. 제주소주의 영업손실액은 2016년 19억원에서 2019년 141억원까지 늘어났다.

신세계는 소주 사업을 청산하는 한편 신세계L&B를 주축으로 새로운 맥주 브랜드를 검토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새 맥주 이름은 '렛츠 프레쉬 투데이'(Lets FRESH TODAY)로 해외 주문자생산(OEM) 방식이 될 것으로 알려졌다. 신세계L&B는 특허법인을 통해 지난 2월 이 명칭과 디자인에 대한 상표권 출원도 해둔 상태다.

신제품 맥주는 최근 인수한 SK와이번스의 인천 SK행복드림야구장(문학경기장)를 중심으로 이마트, 이마트24 등을 통해 판매될 것으로 전해졌다.

신세계엘앤비가 특허청에 제출한 새 맥주 '렛츠 프레시 투데이' 로고 모습 © 뉴스1 황덕현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