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쇼핑, 300억원 투자해 중고나라 지분 인수…중고거래업 진출
상태바
롯데쇼핑, 300억원 투자해 중고나라 지분 인수…중고거래업 진출
  • abc경제
  • 승인 2021.03.24 00: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 소공동 롯데백화점 © 뉴스1

롯데쇼핑이 중고나라 지분을 인수하며 새로운 영역으로 보폭을 확대한다.

23일 업계에 따르면 롯데쇼핑은 유진자산운용 등과 손을 잡고 중고나라 지분 95%(약 1000억원)를 인수하기로 하고 이중 300억원을 투자했다.

이번 결정은 중고시장이라는 새로운 플랫폼으로 외형을 확대하려는 의지로 풀이된다. 중고나라는 회원수 2300만명을 보유한 국내 최대 중고 플랫폼이다.

특히 중고시장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이후 빠르게 성장하고 있다. 저성장 시대 가성비를 중시하는 소비 문화가 확산되고 있어서다.

업계에선 롯데쇼핑이 궁극적으로 중고나라를 운영할 것으로 내다봤다. 그동안 쌓은 유통업 노하우로 중고나라 성장을 가속화할 수 있기 때문이다.

롯데쇼핑 관계자는 "중고시장이 날로 커짐에 따라 전략적·재무적 투자 참여를 결정했다"고 설명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