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타♥정유미, "최근 연인 발전, 좋은 감정" 6개월만에 열애 인정
상태바
강타♥정유미, "최근 연인 발전, 좋은 감정" 6개월만에 열애 인정
  • abc경제
  • 승인 2020.02.04 10: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그룹 H.O.T. 멤버 강타(41)와 배우 정유미(36)가 두 번째 열애설 끝에 연인 사이임을 인정했다.

강타 소속사 SM엔터테인먼트는 4일 정유미와 강타의 열애설과 관련해 "두 사람이 좋은 감정을 가지고 만나고 있다"라며 열애를 인정했다.

정유미 소속사 에이스팩토리 측도 이날 "두 사람은 친한 선후배 관계로 지내오던 중 최근 연인 관계로 발전하게 됐다"라고 밝혔다.

앞서 두 사람은 이미 지난해 8월에도 한 차례 열애설에 휩싸인 바 있다. 그러나 당시 강타 소속사 측은 "친한 동료일뿐"이라고 했고, 정유미 소속사관계자도 "열애는 사실이 아니다. 친한 동료다"라고 전하며 열애설을 부인했다. 그러나 6개월 만에 다시 불거진 열애설 끝에 두 사람은 열애 중임을 인정했다.

한편 강타는 지난 1996년 그룹 H.O.T. 멤버로 데뷔해 연이은 히트곡을 내놓으며 90년대를 대표하는 아이돌 스타로 자리잡았다. 이외에도 솔로 활동을 이어오며 활동을 펼쳤고, 지난 2018년에는 MBC '무한도전'의 '토토가' 특집에서 다시 H.O.T.의 재결합 무대를 선보였다.

정유미는 지난 2004년 KBS 2TV 드라마 '애정의 조건'으로 데뷔해 MBC '동이' SBS '천일의 약속' '옥탑방 왕세자' 등에 출연하며 이름을 알렸다. 최근에는 MBC '검법남녀' OCN '프리스트'에 출연하며 활발하게 활동을 이어나가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