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적경제 활성화 앞장"…11번가, 행복나래·LG헬로비전과 업무협약
상태바
"사회적경제 활성화 앞장"…11번가, 행복나래·LG헬로비전과 업무협약
  • abc경제
  • 승인 2021.07.05 00: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난 2일 11번가, 고용노동부, 행복나래, LG헬로비전이 '사회적기업 생태계 활성화 업무협약'을 진행했다. 왼쪽부터 윤용 LG헬로비전 전무, 박화진 고용노동부 차관, 11번가 이상호 사장, 행복나래 구영모 대표이사.© 뉴스1

11번가는 고용노동부, SK그룹의 사회적기업 '행복나래', 'LG헬로비전'과 맞손을 잡고 사회적기업 판로개척 및 사회적경제 활성화를 위해 나선다고 4일 밝혔다.

정부가 지정한 '사회적기업의 날'(7월1일)을 맞아 지난 2일 전라도 광주 김대중컨벤션센터에서 11번가 이상호 사장, 고용노동부 박화진 차관, 행복나래 구영모 대표이사, LG헬로비전 윤용 전무가 각 협약기관 대표로 참석해 '사회적기업 생태계 활성화 업무협약'을 진행했다.

이 날 각 협약기관은 상호협력을 바탕으로 사회적기업의 지속 성장을 위한 시너지 방안을 논의했다. 11번가는 사회적기업 전문관 및 프로모션 운영을 통해 사회적기업의 온라인 판로를 적극 지원하기로 했다.

이번 협약을 기념해 11번가는 오는 16일까지 '바이소셜 온라인 기획전'을 열고 한국사회적기업진흥원이 지원하는 사회적기업 32곳의 상품 140여종을 판매하는 특별전을 실시한다.

온라인 판매 활성화가 필요한 사회적기업들의 상품을 고객들에게 소개해 우수한 사회적기업에 대한 고객들의 공감대 확산과 가치 소비를 지원하기 위한 기획전이다. 11번가는 행사 기간 동안 기획전 상품에 적용할 수 있는 30% 할인(최대 2만원) 쿠폰을 ID당 5장씩 발급한다.

이상호 11번가 사장은 "사회적기업 생태계 활성화를 위해 11번가가 보유한 이커머스 역량을 아낌없이 지원하겠다"며 "협약 기관과의 적극적인 상호협력을 통해 사회적기업의 양적, 질적 성장에 적극 기여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11번가는 지난 1일부터 다양한 사회적기업들의 상품을 모은 '착한 쇼핑' 전문관인 'SOVAC(Social Value Connect) 마켓'을 열고 사회적기업의 온라인 판매 활성화를 적극 지원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